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성민 트리플크라운' 현대캐피탈, OK저축은행에 완승

송고시간2017-01-30 15:38

'디펜딩 챔피언' OK저축은행, 봄 배구 좌절

공격하는 문성민
공격하는 문성민

(안산=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30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OK저축은행과 현대캐피탈의 경기. 현대캐피탈 문성민이 공격을 하고 있다. 2017.1.30
xanadu@yna.co.kr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현대캐피탈이 문성민의 트리플크라운(서브·후위공격·블로킹 각 3개 이상) 활약을 앞세워 OK저축은행을 완파하고 2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

현대캐피탈은 30일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NH농협 2016-2017 남자부 방문 경기에서 OK저축은행을 세트 스코어 3-0(25-15 25-18 25-21)으로 제압했다.

2연패에서 벗어난 현대캐피탈은 16승 10페, 승점 47로 우리카드(15승 11패·승점 47)와 승점에서 동률을 이뤘으나 승수에서 앞서 3위에서 2위로 우리카드와 자리를 바꿨다.

최하위 OK저축은행은 8연패의 늪에 빠졌다. 승점 13점에 머문 '디펜딩 챔피언' OK저축은행은 '봄 배구'가 좌절됐다. OK저축은행은 남은 10경기에서 모두 승점 3점을 챙긴다 해도 상위 팀과의 승점 차에 따라 준플레이오프에 나갈 수 없게 됐다.

현대캐피탈은 서브로만 8점을 올리는 등 서브 싸움에서 8-0으로 OK저축은행을 압도하고 완승을 이끌어냈다.

주포 문성민은 서브 에이스 4개, 후위공격 8개, 블로킹 3개로 총 19점을 올리며 맹활약했다. 트리플크라운까지 달성했다.

현대캐피탈은 1세트에서 문성민의 강력한 서브를 앞세워 가볍게 첫 세트를 따냈다.

현대캐피탈은 문성민의 서브 타임 때 7연속 득점을 일궈내며 OK저축은행의 기선을 제압했다.

OK저축은행은 2세트에서도 무기력하게 무너졌다.

서브 리시브가 무너지며 제대로 된 공격을 해보지도 못했다. 반면 현대캐피탈은 박주형, 신영석, 최민호가 맹폭을 퍼부으며 점수 차를 벌렸다.

기세를 탄 현대캐피탈은 3세트 들어서도 OK저축은행을 쉴 새 없이 몰아 붙인 끝에 여유 있게 경기를 마무리했다.

changy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