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특검, 최순실 금명 두번째 체포영장…알선수재 혐의

송고시간2017-01-30 14:41

(서울=연합뉴스) 전성훈 송진원 기자 =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30일 '비선 실세' 최순실(61·구속기소)씨에게 두 번째 체포영장 청구 방침을 밝혔다.

특검 대변인인 이규철 특검보는 이날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오늘 최씨를 알선수재 혐의로 조사하고자 소환 통보했으나 정당한 이유 없이 불응해 금명간 해당 혐의로 체포영장을 청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특검은 서울구치소에 수감 중인 최씨에게 이날 오전 11시까지 나와 알선수재 혐의에 대한 조사를 받으라고 통보했으나 최씨는 이에 응하지 않았다.

최씨는 "강압 수사가 없었다는 특검의 발표를 납득하기 어렵다"는 내용의 불출석 사유서를 특검 측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검은 미얀마 공적개발원조사업(ODA) 과정에서 최씨가 부당한 이득을 챙긴 정황을 포착해 수사 중이다. 그동안 최씨에게 제기된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강요, 뇌물수수 등의 혐의와는 다른 갈래다.

특검이 단 한 번의 출석 불응에 체포영장 청구라는 강수를 둔 것은 이미 한차례 체포영장이 집행된 데다 최씨가 자진 출석할 가능성이 거의 없다고 판단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촉박한 수사 일정도 고려된 것으로 알려졌다.

법원, 최순실 체포영장 발부…목요일쯤 체포(CG)
법원, 최순실 체포영장 발부…목요일쯤 체포(CG)

[연합뉴스TV 제공]

lu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