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기아차 '올 뉴 K7' 출시…안전 강화ㆍ연비 향상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기아자동차[000270]는 안전 사양을 강화하고 연비를 향상시킨 준대형 세단 '올 뉴 K7'의 2017년형 모델을 출시하고 19일부터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기아차가 새롭게 선보이는 '2017 K7'은 주행 조향 보조 시스템(LKAS), 부주의 운전 경보 시스템(DAA) 등 첨단 주행·안전 기술을 신규 탑재했으며, 풀(Full) LED 헤드램프와 19인치 다크스퍼터링 휠 등 고급 외장 사양을 확대 적용했다.

주행 조향 보조 시스템은 전방 카메라를 이용해 차선을 감지하고 스티어링 휠을 제어해 차선을 유지하도록 보조하며, 부주의 운전 경보 시스템은 운전자의 피로·부주의 운전 패턴이 감지되면 운전자의 휴식을 유도한다.

또, 2.2디젤 모델에 공회전 제한 시스템(ISG, Idle Stop&Go)를 신규 적용해 불필요한 엔진 구동을 최소화하고 정숙성을 향상했으며, 2.4 가솔린 모델은 배터리 충전 효율을 개선해 연비를 향상시켰다.

2.2 디젤 모델의 연비는 14.8km/ℓ(17인치 타이어 기준), 2.4가솔린 모델 연비는 11.0km/ℓ(18인치 타이어 기준)이다.

2017 K7에는 기아 티맵(T-map) 미러링크, 애플 카플레이 등 신규 IT·편의사양도 보강했다.

특히 기아차는 작년 11월 5천대 한정으로 출시했던 '리미티드 에디션'을 ▲ 2.4가솔린 및 2.2디젤 모델에 '리미티드' ▲ 3.3가솔린 모델에 '리미티드 플러스' 2종류로 만들어 상시 판매하기로 했다.

가격은 ▲ 2.4 가솔린 모델 3천90만∼3천290만원 ▲ 2.2 디젤 모델 3천390만∼3천590만원 ▲ 3.3 가솔린 모델 3천560만∼3천975만원 ▲ 3.0 LPI 모델 2천610만∼3천240만원이다.

기아차 '올 뉴 K7' 출시…안전 강화ㆍ연비 향상 - 1
기아차 '올 뉴 K7' 출시…안전 강화ㆍ연비 향상 - 2

yjkim8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9 11: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