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영사관 소녀상에 고개숙인 부산 동구청장 "CCTV 설치"


日영사관 소녀상에 고개숙인 부산 동구청장 "CCTV 설치"

소녀상 방문한 부산 동구청장
소녀상 방문한 부산 동구청장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박삼석 부산 동구청장이 19일 부산 동구 일본영사관 앞에 세워진 '평화의 소녀상'을 방문해 목도리를 매만지고 있다. 2017.1.19
wink@yna.co.kr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박삼석 부산 동구청장은 19일 일본 정부가 연일 철거를 요구하는 일본영사관 앞 소녀상을 방문, 고개를 숙이고 "폐쇄회로(CC)TV를 설치해 관리하겠다"고 밝혔다.

소녀상에 고개 숙인 박삼석 부산 동구청장 [김선호 기자]
소녀상에 고개 숙인 박삼석 부산 동구청장 [김선호 기자]

박 구청장은 이날 오전 일본영사관 앞에 설치된 '평화의 소녀상'을 방문해 "동구에 소녀상이 있는 한 이대로 방치할 수는 없다"며 "소녀상 훼손 등을 막기 위해서 CCTV를 설치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최근 한 시민이 CCTV를 무상으로 기부하겠다고 알려오기도 했다"며 "동구의 통합관제시스템과 연계한 CCTV를 소녀상 주변에 조만간 설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 구청장은 "정부, 시민단체 등과 소녀상 관리 방안을 협의할 의사가 있다"며 "소녀상을 동구 역사문화거점으로 지정해 관리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외교부나 일본 정부가 소녀상 이전이나 철거를 요구해도 구청은 철거할 힘이나 명분이 없다"며 소녀상 철거 반대 입장을 다시 한 번 밝혔다.

지난달 28일 시민단체가 일본영사관 앞에 설치한 소녀상을 직원을 동원해 강제철거한 박 구청장은 여론의 뭇매를 맞고 이틀 뒤 소녀상 재설치를 묵인했다.

일본영사관 앞 소녀상 설치에 줄곧 반대한다고 밝혔던 박 구청장은 이후 소녀상 철거에 반대하며 지자체가 적극적으로 관리하겠다며 입장을 선회했다.

이날 박 구청장은 소녀상을 처음 공식적으로 방문해 고개 숙여 예를 갖췄다.

win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9 10: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