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헌재, '안종범 수첩내용 증거철회 신청' 하루만에 기각

헌재, '안종범 수첩내용 증거철회 신청' 하루만에 기각 - 1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채새롬 기자 = 헌법재판소가 박근혜 대통령 측이 낸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비서관의 업무수첩 내용 증거철회 신청을 기각했다.

헌법재판소는 19일 열린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7차 변론기일에서 "박 대통령 측이 제기한 업무수첩 관련 이의 신청은 받아들이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탄핵심판의 핵심 자료인 안 전 수석의 업무 수첩 내용은 헌재가 탄핵소추 사유를 판단하는 데 광범위하게 쓰일 전망이다.

주심 강일원 재판관은 "우리 심판에서 채택한 증거는 안 전 수석의 증언 및 진술"이라며 "안 전 수석의 수첩 원본은 헌재에 제출되지 않은만큼 위법 수집 문제는 형사재판에서 판단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안 전 수석의 수첩은 2015년 1월부터 지난해 10월까지 대통령 지시사항이나 청와대 수석비서관회의, 티타임 회의 내용 등이 적혀있으며 탄핵소추 사유 상당수와 연결된다.

앞서 헌재는 17일 열린 6차 변론에서 안 전 수석의 검찰 조서에 적힌 업무 수첩 내용 중 안 전 수석이 사실을 확인하고 인정한 부분을 증거로 채택했다.

그러나 박 대통령 측은 전체 수첩 17권 중 11권은 위법하게 압수된 것이라며 이 내용을 증거로 써서는 안 된다고 전날 정식 이의를 신청했다.

bangh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9 10: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