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이와쿠니 기지에 F-35 전투기도 배치…中겨냥 美군사 거점화

中 랴오닝호 항모전단 전력 등에 대비…대중 전초기지로 삼을듯
日 이와쿠니 기지에 착륙한 F-35 전투기
日 이와쿠니 기지에 착륙한 F-35 전투기(이와쿠니 교도=연합뉴스) 미군의 최신예 스텔스 전투기 F-35가 지난 18일 저녁 일본 야마구치(山口) 현 이와쿠니(岩國) 기지에 착륙했다. jsk@yna.co.kr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일본 서부지역의 야마구치(山口) 현 이와쿠니(岩國) 기지에 미군의 첨단 전력이 잇따라 배치되는 등 중국을 겨냥한 군사거점화에 가속이 붙고 있다.

이런 미국·일본 양국의 이와쿠니 기지 군사력 강화는 중국을 겨냥한 것으로, 유사시 이와쿠니를 중심으로 중국을 향한 전력 전개를 원활하게 하려는 목적으로 보인다.

19일 도쿄신문에 따르면 미국 해병대 소속의 최신예 스텔스 전투기인 F-35 2대가 지난 18일 저녁 이와쿠니 기지에 도착했다.

해당 전투기는 지난 9일(현지시간) 미국 애리조나 기지를 출발, 알래스카 기지를 거쳐 이와쿠니 기지에 착륙했다.

F-35가 미국 이외 지역에 배치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전투기는 수직이착륙이 가능하며 탄도미사일 발사를 탐지할 수 있는 고성능 레이더를 갖춘 최첨단 공중 전력으로 평가되고 있다.

함께 배치되는 F-35 전투기는 모두 10대로, 나머지는 오는 8월 이와쿠니 기지에 도착할 예정이다.

이들 전투기는 기존 FA-18 전투공격기 등을 교체하는 것으로, 올해 가을 나가사키(長崎) 현 사세보(佐世保) 기지에 배치될 상륙강습함 '와스프'의 함재기로도 운용될 것으로 관측된다. 오키나와(沖繩)에서도 비행훈련을 하고 도쿄(東京) 인근 요코다(橫田) 기지로도 비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日,이와쿠니 기지에 F-35 전투기도 배치…中겨냥 美군사 거점화 - 2

이와쿠니 기지에는 7월 이후 가나가와(神奈川) 현 아쓰기(厚木) 기지에서 핵 항공모함 '로널드 레이건호'의 함재기 60여 대도 차례로 이주하게 된다. 이로써 이와쿠니 기지에는 기존 미군기 60~70대를 합해 소속기가 모두 120~130대로 늘어나게 된다.

미일 양국의 이런 움직임은 다분히 중국을 겨냥한 것이다. 최근 젠(殲·J)-15 함재기, 구축함 등으로 구성된 중국 항공모함 랴오닝(遼寧)호 전단이 미야코(宮古) 해협을 거쳐 서태평양에 진출한 바 있으며, 그에 대응해 이와쿠니 기지에 미군 군사거점화가 이뤄지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도쿄신문은 F-35 전투기의 이와쿠니 배치는 미국의 아시아 중시정책의 일환으로 군사 거점화가 한층 진전될 것이라며 이와쿠니 기지 규모는 기존 오키나와 현 가데나(嘉手納) 기지보다 커질 것이라고 분석했다.

함재기 이주는 미·일 양국 정부가 2006년에 합의한 주일미군 재편계획에 따른 것이다.

앞서 2014년에는 이에 따라 오키나와(沖繩) 현 후텐마(普天間) 비행장의 공중급유기 15대가 이와쿠니로 이전한 바 있다.

그러나 해당 지역에선 전투기 사고 발생 가능성과 소음에 우려를 제기하며 안전대책을 호소하고 있다고 신문은 전했다.

미국 해군의 대형 상륙강습함 본험 리처드[연합뉴스 자료 사진]
미국 해군의 대형 상륙강습함 본험 리처드[연합뉴스 자료 사진]

j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9 10: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