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카페24 "한류 온라인몰 연평균 30% 증가"

카페24 솔루션 이용한 외국인 해외몰 2천200여개 달해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외국인이 해외에 온라인 쇼핑몰을 개설하면서 국내 솔루션을 활용하는 경우가 빈번하다고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가 19일 밝혔다.

카페24는 2014∼2016년 외국인이 운영하는 해외 쇼핑몰 2천200여개가 자사 솔루션을 이용해 구축된 것으로 집계했다.

카페24 솔루션을 통한 해외 쇼핑몰의 누적 집계치는 2014년 1천200여개, 2015년 1천800여개, 2016년 2천200여개 등으로 연평균 30%가량 꾸준히 증가했다. 매일 1∼2개씩 생겨난 셈이다.

쇼핑몰 형태는 한국에서 화장품, 의류 등을 조달해 외국에 판매하는 경우, 해외에서 한국 협력사를 통해 공급받은 제품을 현지인들에 유통하는 경우 등으로 나뉘었다.

한류 인기에 편승한 이른바 '한류 온라인몰'이다.

쇼핑몰의 언어별 비중은 중문(간체자·번체자)이 39%로 가장 많았고, 영문이 35%, 일문이 21%로 뒤를 이었다.

이렇게 쇼핑몰을 개설한 이들은 대부분 한국 유학이나 거주 경험이 있는 외국인, 해외 국적을 취득한 한국인 2세 등으로 보이며, 국적은 미국, 중국, 일본, 호주, 말레이시아 등으로 다양했다고 카페24는 설명했다.

이재석 카페24 대표는 "한류 열풍으로 한국 제품 인기가 세계로 확대되고 있다"며 "한국 제품을 판매하는 외국인 운영자들도 계속 늘어날 전망"이라고 말했다. hanj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9 10:1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