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화생명, 중국 장쑤성 지역본부 개소…현지화 주력

합작사로 중국 진출 4년 만에 영업지역 확대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한화생명은 중국 장쑤성(江蘇省) 성도인 난징(南京) 금릉호텔에서 장쑤성 지역본부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영업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2012년 12월 저장성(浙江省) 국제무역그룹과 합작한 '중한인수(中韓人壽)'로 중국에 진출한 지 4년 만에 영업 지역을 넓힌 것이다.

중한인수는 개인 설계사, 방카슈랑스, 법인 영업을 동시에 공략하는 전략을 추진하면서 법인장과 스태프 2명을 제외한 나머지 관리자 300여명을 현지 인력으로 채용하는 등 현지화에도 주력했다.

이를 통해 지난해 저장성 내 외자 보험사 15개사 중 설계사 조직규모 1위, 신계약보험료 2위를 달성했다.

한화생명은 이번에 진출하게 되는 장쑤성에서도 초기에 설계사 중심의 영업에 주력하다가 방카슈랑스와 법인 영업으로 넓혀나갈 계획이다.

김현철 한화생명 전략기획실장은 "아시아 신흥시장에서 영업력을 확대해 글로벌보험사의 이미지를 확고히 하겠다"라고 말했다.

구돈완 중한인수 최고경영자는 "합작사의 경영 전략은 철저한 현지화에 초점을 두고 있다"며 "장쑤성에서도 현지 고객의 수요에 부합하는 전략을 통해 시장을 넓혀 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화생명 중한인수 중국 장쑤성 지역본부 개소식
한화생명 중한인수 중국 장쑤성 지역본부 개소식[한화생명 제공=연합뉴스]

pseudoj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9 09: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