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손흥민, 희소병 어린이 위해 호소 "한국 분들 도와주세요"

손흥민
손흥민손흥민이 19일(한국시간) 한인 어린이 알리김을 도와달라며 영상으로 호소하고 있다. (손흥민 페이스북 캡처)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손흥민이 골수 이식이 필요한 한인 어린이를 위해 손발을 걷어붙였다.

손흥민은 19일(한국시간) 공개된 영상에서 "축구를 사랑하는 한국인 2세 알리 김을 도와달라"라며 "알리가 생명을 구하려면 골수를 이식받아야 한다. 당신이 한국인이라면 검사를 받아달라"라고 밝혔다.

알리는 만성육아종성질병(CGD)을 앓고 있다. 알리가 생명을 건지기 위해선 건강한 사람의 골수에서 혈액을 만드는 조혈모세포를 이식받아야 한다.

골수를 이식받으려면 기증인과 환자의 유전자가 기준치 이상 일치해야 한다.

그러나 현재 알리의 가족이나 친척 중엔 골수가 일치하는 사람이 없다. 더군다나 영국 내엔 한인이 턱없이 부족해 기증자를 찾기가 어려운 실정이다.

알리 측은 영국에서 가장 유명한 한국 출신 스타, 손흥민에게 도움의 손길을 요청했다.

알리를 돕고자 하는 한국인은 1월 21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현지시간) 뉴몰든 감리교회(New Malden Methodist Church 49, High Street, KT3 4BY)로 가면 된다.

영상은 "검사에 소요되는 시간은 단 2분"이라고 소개했다.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9 09: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