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홍대 명소 홍익어린이공원 연말 문화공원으로 '탈바꿈'

종로구 창신동 낙산 배수지 증설 결정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서울 홍익대 인근 홍익어린이공원이 올 연말이면 문화 관광명소로 변신한다.

서울시는 제2차 도시계획위원회를 열어 마포구 서교동 359번지 홍익어린이공원을 문화공원으로 변경하는 도시계획시설 변경 결정안을 원안 가결했다고 19일 밝혔다.

홍익어린이공원은 상업·공연시설 밀집 지역에 자리하고 있어 정작 어린이의 이용은 저조하다는 지적이 있었다. 대신 청소년·성인의 거리 공연과 프리마켓이 자주 열려 홍대 문화를 접하고자 하는 내·외국인 관광객이 즐겨 찾았다.

이번 결정으로 공원은 지역 문화를 알리는 새로운 관광명소로 변신, 내부시설을 조정한 후 연말 다시 문을 열 예정이다.

이번 도계위에서는 종로구 창신동 23-322번지 일대 낙산 배수지를 증설하는 '도시계획시설(수도공급설비) 결정안'도 조건부 가결됐다.

낙산 배수지는 종로구와 성북구 8개 동에 정전 등 사고가 일어나도 끊김 없이 안정적으로 수돗물을 공급하는 시설이다. 이번 결정으로 기존 용량 3천300㎥에서 2천300㎥가 늘어난다.

낙산 배수지 증설 공사는 2019년 상반기 끝날 예정으로, 사업을 마치면 수돗물을 더욱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낙산 배수지 증설 공사
낙산 배수지 증설 공사

ts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9 09: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