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탈리아 중부서 규모 5.3 지진 2차례…작년 강진 지역(종합)

100㎞ 떨어진 로마에서도 진동 감지…폭설 이어 지진 '이중고'

(로마=연합뉴스) 현윤경 특파원 = 이탈리아 중부 산간 지방에서 18일 오전(이하 현지시간) 강진이 2차례 잇따랐다.

유럽지중해지진연구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25분께 로마에서 북동쪽으로 약 110㎞ 지점에서 규모 5.3의 지진이 발생한 뒤 약 50분 후에 같은 규모의 지진이 이어졌다.

지표 10㎞ 깊이에서 일어난 이날 지진의 진앙은 작년 8월24일 리히터 규모 6.0이 넘는 지진이 강타해 약 240명의 사망자를 낸 라치오 주 아마트리체 북쪽으로 7㎞ 떨어진 지점으로 관측됐다.

지진으로 인한 진동은 작년 8월부터 10월까지 3∼4차례 이어진 강진으로 약 300명의 인명 피해가 나고, 문화재를 포함한 건물 수 천 채가 무너진 중부 아브루초 주, 라치오 주, 마르케 주 등에서 일제히 감지됐다. 수도 로마에서도 흔들림이 느껴졌다.

이번 지진으로 인한 피해 정도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작년 지진 이후 복구 작업이 아직 진행 중인 이 지역은 최근 폭설로 전기가 끊기고, 도로가 차단되는 등 타격을 입은 데 이어 이날 지진으로 추가 피해가 불가피할 것으로 우려된다.

작년 지진으로 파괴된 이탈리아 중부 산간 지역 건물이 눈에 파묻힌 모습
작년 지진으로 파괴된 이탈리아 중부 산간 지역 건물이 눈에 파묻힌 모습[이탈리아 뉴스통신 안사 홈페이지 캡처]

ykhyun1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8 19: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