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네이버 파파고 "모바일 웹페이지 바로 척척 번역해요"

송고시간2017-01-18 11:14

파파고 미니 설명 화면
파파고 미니 설명 화면

<<네이버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태균 기자 = 네이버는 인공지능 기반의 통역 앱(스마트폰 응용프로그램)인 '파파고'에 모바일 웹페이지를 즉석 번역하는 '미니' 기능을 추가했다고 18일 밝혔다.

미니 기능을 파파고앱에서 활성화하면 이후 사용자가 모바일 웹 브라우저로 외국어 구절을 복사할 때 바로 파파고 창이 뜨면서 번역 결과를 볼 수 있다.

미니 기능은 안드로이드 버전에 먼저 적용됐고, 아이폰 버전은 다음 달 업데이트 때 추가될 예정이다.

네이버 관계자는 "파파고의 번역 질을 더 개선하고자 공공기관·기업 등과 파트너 제휴를 하고 관공서·호텔 등 특수 상황에서 많이 쓰는 표현 데이터를 키워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파파고는 맥락을 이해하는 인공신경망 기술을 써 종전의 번역 서비스보다 훨씬 더 자연스러운 문장을 구사하는 것이 특징이다.

네이버는 파파고가 현재 다운로드 200만건을 넘겼고 구글플레이·애플 앱스토어 등에서 인기 앱에 뽑히는 등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덧붙였다.

t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