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안희정 "제 도전은 정권·세대·시대교체"

(용인=연합뉴스) 이우성 기자 = 안희정 충남지사는 14일 경기 용인을 찾아 "제 도전은 정권교체와 세대교체뿐 아니라 시대교체를 포함한다"며 "여러분이 역량을 모아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안 지사는 이날 오후 '용인 문화와 지역을 연구하는 방'과 '용인포럼' 주최로 용인 포은아트홀에서 열린 초청강연에서 "국민이 원하는 정권교체는 그동안과는 달라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용인 찾은 안희정
용인 찾은 안희정

그는 오는 22일 대권 도전을 공식 선언할 것이라며 "정권교체는 분풀이가 되어서는 안 된다. 민주주의를 통해서만이 가능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87년 민주화운동을 경험한 청년들이 장년이 됐다. 새로운 교체를 위한 책임이 있는 386세대가 나서야 한다. 그게 우리 세대 모두의 사명이라고 생각한다"며 장년층에게 힘을 실어달라고 당부했다.

그는 또 메르스 사태를 겪으면서 절감했다며 "한양, 대통령, 남성, 패권 중심의 질서로부터 이제 다양성, 분권의 시대로 가야 한다. 그래야 경제적, 활력의 후퇴를 막아낼 수 있다"고 역설했다.

바른정당에 관해서는 "새로운 보수 정당이 잘 정립됐으면 좋겠다. 그러나 구태, 떴다방, 철새 정치는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좋은 지도자라면 경쟁 야당 지도자의 안보관을 의심하는 발언은 조심해야 한다며 바른정당 유승민 의원을 비판하기도했다.

gaonnur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4 20: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