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재명 "재벌이 사익만 챙기면서 불공정·불평등 더 심화"(종합)

앞서 팽목항 세월호 가족 지원동 등 방문

(해남=연합뉴스) 박성우 기자 = 이재명 경기 성남시장은 14일 "공정한 세상 실현을 위해서는 불퇴전의 의지와 용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이날 오후 전남 해남군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초청강연회에서 "세상이 살기 좋아졌다고 하나 현실의 우리 삶은 결코 나아지지 않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해남에서 강연하는 이재명 성남시
해남에서 강연하는 이재명 성남시(해남=연합뉴스) 박성우 기자 = 이재명 성남시장이 14일 전남 해남을 방문, 군 문화예술회관에서 주민들을 대상으로 강연하고 있다.2017.1.14
3pedcrow@yna.co.kr

그는 "촛불시위는 박근혜 퇴진을 넘어 공정하고 평등한 사회와 국가를 만들자는 국민의 염원을 담고있다"며 "작은 실천이 세상을 바꿀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대한민국 최고 권력자는 대통령도 정치인도 아닌 재벌"이라며 "이 재벌이 사욕만을 챙기면서 불공정, 불평등은 더 심화됐다"며 재벌해체를 거듭 주장했다.

강연을 마친 이 시장은 나주로 이동, 이날 오후 7시 초청강연을 할 예정이다.

앞서 이 시장은 이날 오전 진도 팽목항을 방문, 분향소를 찾아 희생자들을 추모하고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들을 만나 위로했다.

이 시장은 "세월호 참사는 국가가 제1 의무를 다하지 못한 결과"라며 "관련 책임자들을 엄중하게 처벌하고 재발방지 대책을 수립,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희생된 어린 학생들도 '국민을 위한, 국민의 생명을 존중하는 나라'로 바로 서기를 하늘나라에서 지켜보고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세월호 가족 지원동에서 세월호 영상을 시청하면서 비통함에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이 영상은 세월호 출항해서 침몰하기까지 학생들의 휴대전화 목소리와 현장 상황, 박근혜 대통령 담화 등 정부 당국의 대응 장면 등을 생생하게 보여준다.

2박 3일 일정으로 광주전남을 찾은 이 시장은 전날 광주에서 기자회견, 목포에서 초청강연 등의 일정을 소화했다.

15일 광주 DJ센터에서 열리는 이재명광주팬클럽 출범식 참석을 끝으로 2박3일 일정의 광주전남 방문을 마무리한다.

3pedcrow@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4 16: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