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봉화 영하 12.5도…대구·경북 이틀째 한파

뚝 떨어진 기온 [연합뉴스 자료사진]
뚝 떨어진 기온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14일 경북 봉화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2.5도까지 떨어지는 등 대구·경북 전역이 올해 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였다.

대구기상지청에 따르면 이날 최저기온은 봉화 영하 12.5도, 의성 영하 10.8도, 안동 영하 8.8도, 구미 영하 5.5도, 대구 영하 5.4도, 포항 영하 5.1도 등이다. 평년보다 1∼4도 낮은 편이다.

이날 낮 최고기온도 대구 등이 영상 1도까지 올라가지만 대부분 지역은 영하에 머무를 것으로 보인다.

이틀째 한파가 계속되면서 안동과 영주 등 경북 북부 대부분 지역에는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다.

또 울릉도에는 이날 오전 6시 기준 4.1㎝이 눈이 쌓였다. 눈은 15일까지 5∼20㎝가량 더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대구기상지청 관계자는 "중국 북부에서 남하하는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맑겠지만,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진 만큼 시설물 관리와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leek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4 06: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