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실련 "미르·K스포츠재단 해산하고 재산 국고 환수해야"


경실련 "미르·K스포츠재단 해산하고 재산 국고 환수해야"

'미르ㆍK스포츠 재단 즉각 해체하라'
'미르ㆍK스포츠 재단 즉각 해체하라'(서울=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12일 오전 서울 종로구 경실련에서 열린 미르ㆍK스포츠 재단 해체 촉구 기자회견에서 참석자들이 두 재단의 해산과 재산의 국고 환수를 촉구하고 있다. leesh@yna.co.kr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경제정의실천연합(경실련)은 12일 오전 서울 종로구 경실련 강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문화체육관광부에 미르·K스포츠재단 해산을 요구했다.

경실련은 "두 재단은 검찰 수사에서 재벌들의 설립자금 출연과 권력자의 민원 해결을 맞교환한 불법 거래의 산물로 설립됐음이 드러났지만 관리·감독부처인 문체부는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고 있다"고 비판했다.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이어 "관리·감독부처인 문체부는 재단법인의 기능을 정지하기 위해 당장 두 재단의 설립 허가를 취소하고 불법 모금한 출연금 전액을 국고로 환수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경실련은 또 "이들 재단이 불법 모금한 774억원을 쌓아두고 운영비로 매달 약 2억원을 쓰고 있으며 이사회가 마음먹기만 하면 자유롭게 620억원의 자금을 쓸 수 있다"며 "해산 절차를 마치기 전까지 모든 활동을 중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srch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2 14:2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