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선박에 쇠창살·철망 설치하고 불법조업…중국어선 나포

(군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중국어선이 쇠창살에 철망까지 설치하고 불법조업을 하다가 검문에 불응하고 줄행랑쳤지만 결국 해경에 붙잡혔다.

 쇠창살에 철망까지 설치한 불법조업 중국어선
쇠창살에 철망까지 설치한 불법조업 중국어선[군산해경 제공=연합뉴스]

군산해양경비안전서는 12일 한ㆍ중 어업협정 해역에서 무허가로 조업한 혐의(EEZ 어업법 위반 등)로 100t급 중국어선 1척(승선원 12명)을 나포해 군산항으로 압송했다.

이 어선은 전날 오후 3시께 전북 군산시 어청도 남서쪽 148㎞ 해상에서 쌍끌이 방식으로 멸치 2t가량을 잡고, 우리 해경이 검문을 시도하자 그물을 끊고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해경은 경비함과 고속단정으로 어선을 뒤쫓아 쇠창살과 철망을 뚫고 올라가 선원들을 제압했다.

 쇠창살까지 붙인 불법조업 중국어선
쇠창살까지 붙인 불법조업 중국어선[군산해경 제공=연합뉴스]

검거 당시 어선 외부 갑판에는 검문을 방해하기 위한 쇠창살과 철망이 설치돼 있었다.

해경은 쇠창살 등을 제거했으며, 선장 등을 조사한 후 최고 3억원의 담보금을 부과할 방침이다.

해경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공무집행 방해에 대해 공용화기 사용 등의 강력한 대응으로 중국어선의 폭력 저항은 줄었지만, 쇠창살 등을 두른 채 밤이나 기상악화를 틈 탄 불법조업은 근절되지 않는다"며 강력한 단속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떼어낸 철망과 쇠창살
떼어낸 철망과 쇠창살[군산해경 제공=연합뉴스]

k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2 11: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