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WBC 대표팀, 고척에서 쿠바·호주와 2월말 평가전

2015년 프리미어 12를 앞두고 고척 스카이돔에서 쿠바와 평가전을 치른 한국 야구 대표팀. [연합뉴스 자료사진]
2015년 프리미어 12를 앞두고 고척 스카이돔에서 쿠바와 평가전을 치른 한국 야구 대표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2017년 월드베이스볼 클래식(WBC)에 나서는 한국 야구 대표팀이 2월 말 쿠바, 호주와 평가전을 치른다.

KBO는 12일 "대표팀이 고척 스카이돔에서 2월 25일과 26일 오후 2시 쿠바와 2연전, 28일 호주와 한 경기 등 총 3차례 평가전을 한다"고 밝혔다.

한국은 WBC에서 쿠바와 만난 적이 없다. 하지만 2008년 베이징올림픽 풀리그에서 7-4, 결승전에서 3-2로 승리했다. 2015년 프리미어 12 8강전에서도 쿠바를 7-2로 눌렀다.

평가전에서는 4차례 만나 2승 2패를 거뒀다.

호주와는 2013년 WBC 1라운드에서 만나 6-0으로 승리했다.

쿠바와 호주는 이번 WBC에서 일본, 중국과 B조에 속했다.

A조에서 네덜란드, 대만, 이스라엘과 격돌하는 한국은 2라운드에 진출하면 B조 1, 2위와 한 조를 이룬다.

이번 평가전은 A조 예선을 준비하면서 2라운드 상대의 전력을 분석할 기회다.

한국 대표팀은 일본 오키나와 전지훈련 중 요미우리 자이언츠, 요코하마 DeNA 베이스타스, 한국프로야구 한 팀 등 3경기를 치른다.

쿠바, 호주와 평가전이 끝난 뒤에는 경찰 야구단, 상무를 상대로 실점 감각을 조율한다.

jiks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12 09: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