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재명 "모든 사회 문제 뿌리는 공직사회의 불법·부정부패"

"대선 전에는 개헌 불가능…남북 관계, 대화와 협상 나서야"

(춘천=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이재명 성남시장은 "우리 사회가 겪는 모든 문제의 뿌리는 공직사회의 불법과 부정부패로부터 나오며 대표적인 케이스가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로 불리는 이번 사태"라고 말했다.

강연하는 이재명 시장
강연하는 이재명 시장(춘천=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이재명 성남시장이 춘천사회적경제네트워크 초청으로 6일 오후 강원 춘천시 강원대학교 백령아트센터에서 '분권과 사회적 경제, 그리고 대한민국의 혁신'을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2017.1.6
conanys@yna.co.kr

이 시장은 춘천사회적경제네트워크 초청으로 6일 오후 강원대 백령아트센터에서 강연하기에 앞서 기자들과 가진 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히고 "불법과 부정부패를 제거해야 새로운 출발이 가능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우리 사회의 현주소에 대해 "불법과 편법이 난무하는 그야말로 범죄국가에 가까운 구체제에서 공평한 기회와 공정한 경쟁, 합리적 배분이 가능한 정상적인 나라로 가는 길목에 있다고 생각한다"고 진단했다.

이 시장은 "정치는 지도하거나 이끌어 가는 것이 아닌 국민 뜻을 제대로 받는 것이 중요한 덕목이며, 정치인은 대리인의 역할을 하는 것"이라며 정치 소신을 밝혔다.

개헌 문제와 관련해서는 "국정 안정성을 위해 분권형 4년 중임 대통령제가 돼야 한다"며 "대선 전에는 현실적으로 개헌이 불가능하고, 국민 선택을 받을 사람이 제시된 안을 따라 다음 임기 내에 처리하면 될 것"이라고 답했다.

이날 이 시장보다 앞서 춘천을 찾았던 안희정 충남지사의 대선 출마와 관련해서는 "다른 사람의 일을 가지고 제가 해석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생각한다"며 선을 그었다.

기자간담회 하는 이재명 시장
기자간담회 하는 이재명 시장(춘천=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이재명 성남시장이 6일 오후 강원 춘천시 강원대학교 백령아트센터에서 춘천사회적경제네트워크 초청으로 강연하기에 앞서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2017.1.6
conanys@yna.co.kr

강원도의 가장 큰 과제로는 '남북교류 협력'을 꼽았다.

이 시장은 "남북 관계는 대한민국의 운명이 걸린 문제이므로 국익 중심의 자주적인 균형 외교를 해야 한다"며 "그동안 제재와 압박이 효과 없이 위기만 증폭시켜 이제는 대화와 협상에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만약 강원도 리더라면 평창동계올림픽에 가장 필요한 것이 무엇이냐고 묻자 "올림픽을 추진하는 조직의 안정성을 신속하게 회복하고, 재정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라고 답했다.

이 시장은 기자간담회에 이어 '분권과 사회적 경제, 그리고 대한민국의 혁신'을 주제로 2시간가량 강연했다.

그는 핵심주제인 사회적 경제에 관해 "경제는 공익을 위한 것도 있고, 협동조합 등 공적 목적을 위한 경제활동도 있어 그 의미를 확대해나간다면 이탈리아나 스페인처럼 초국적 기업과 상대할 수 있는 사회적 기업이 성장할 수 있다"고 말했다.

conany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06 2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