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PRNewswire> 포르투갈 은행, 노바뱅코 인수 우선협상 대상기업으로 론스타 선택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뉴욕 및 포르투갈 리스본 2017년 1월 6일 PRNewswire=연합뉴스) 론스타 펀드(Lone Star Funds)는 오늘, 포르투갈 은행(Bank of Portugal)이 노바뱅코(Novo Banco, S.A.)의 인수를 위한 우선협상 대상기업으로 론스타를 선택했다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유럽 론스타 사장(president) 올리버 브라힌(Oliver Brahin)의 성명을 발표했다.

"고객들과 직원들 채권자들, 그리고 전체 포르투갈 경제의 장기적인 이익 및 혜택 위해 노바뱅코를 지원한다는, 이번 계약을 최종마무리 및 확인할 때까지 론스타 펀드는 포르투갈 은행, 해결기금(Resolution Fund), 포르투갈 정부와 지속적이고 긴밀한 협력을 이어나갈 것이다.

"론스타 펀드는 포르투갈과 포르투갈의 미래 경제 상황에 대해 매우 낙관적인 견해를 갖고 있다. 론스타 펀드는 노바뱅코가 포르투갈 국내시장을 중심으로 운영되는 탄탄한 은행으로서 포르투갈 은행 시스템의 중심축 역할을 지속하는데 필수적인 자본, 자원, 그리고 전문성을 제공하고자 진력한다.

"론스타 펀드는 노바뱅코가 지닌 커다란 잠재력을 알고 또 이의 실현을 기대한다. 또한, 노바뱅코의 사업과 사람들에게 투자하며, 노바뱅코의 성공적인 미래를 위해 유럽 전역의 은행들을 보다 탄탄하게 강화하는 데 사용되었던 론스타 펀드의 경험을 최대한 활용한다.

"론스타 펀드는 은행이 장기적으로 잘 운영되도록 회복하는 것을 지원하고 노바뱅코의 모든 관계자와 함께 협력하는 데 있어 올바른 조처를 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매우 잘 알고 있다. 론스타 펀드는 포르투갈과 이베리아(Iberia)를 잘 알고 있다. 해당 지역에서 론(대출) 포트폴리오들과 자산 그리고 기업들에 70억 유로(EURO) 이상 가치를 지니는 투자를 진행했으며 최근에는 리스본에 오피스를 열기도 했다.

편집자 주

론스타 펀드의 배경

- 론스타는 이베리아 지역을 잘 알고 그 잠재력을 믿고 있으며, 스페인 최대 건축기업인 네이노혼즈(Neinor Homes)와 44억 유로 (EURO)의 포르투갈과 스페인 상용 부동산 론(대출) 포트폴리오에 투자했고 포르투갈의 주요 여행지인 빌라모우라(Vilamoura)에는 수백만 유로(EURO)를 투자하고 있다.

- 론스타는 1995년에 설립되었고 그 투자자들을 대표해 투자하고 있다. 의료 연구, 고등교육 그리고 기타 박애주의적인 조직들을 지원하는 기금과 수천 명의 공공부문과 기업의 직원들 그리고 퇴직자들을 위한 연금을 중심으로 구성되어 있다. 소방관, 경찰관, 교사를 포함하는 수천 명의 공공부문 종사자들과 민간부문 퇴직자들, 학생, 환자, 연구원 나아가 사회 전체가 론스타의 투자 수익으로부터 혜택을 받고 있다.

- 1995년 첫 펀드(기금)가 설립된 이후, 론스타는 총자산이 700억 달러(USD)를 넘는 17개의 펀드를 조직해왔다. 론스타는 총 구매가 1천7백억 달러(USD) 이상의 약 1,350건의 거래들에서 약 460건의 투자들을 마감, 막대한 거래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 론스타는 그 약속을 지킨다. 론스타는 산업 또는 시장 최고의 프랙티스를 적용하는 데 있어 책임 있는 미래 지향적인 접근을 취하며 규제의 변화 및 발전하는 그 성질을 잘 포용한다. 론스타는 엄격한 표준과 규제들을 지키고 사람들을 존엄과 존경을 갖고 대하고자 최선을 다한다.

문의

크리스티나 프레토(Christina Pretto)

론스타 펀드(Lone Star Funds)

cpretto@lonestarfunds.com

212 849 9662

출처: 론스타 펀드(Lone Star Funds)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06 19: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