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차이잉원 대만총통, 美 경유 중남미 순방…미국 일정에 촉각

온두라스·니카라과·과테말라·엘살바도르 방문…두번째 해외순방

(타이베이=연합뉴스) 류정엽 통신원 = 차이잉원(蔡英文) 대만 총통이 7일부터 15일까지 취임 후 두 번째 해외 순방에 나서 온두라스, 니카라과, 과테말라, 엘살바도르를 차례로 방문한다.

차이 총통은 8일 온두라스에 도착해 다음날인 9일 후안 오를란도 에르난데스 대통령을 만나는 것으로 중남미 순방 일정을 시작한다.

대만 에바항공 전용기로 이동할 차이 총통은 현지시간으로 7일과 13일 미국의 휴스턴과 샌프란시스코를 경유한다.

미국 경유에서 차이 총통의 일정은 알려지지 않고 있으나, 작년 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과 깜짝 전화통화를 했다는 점에서 미국-대만 접촉 가능성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당시 트럼프 당선인과 차이 총통의 전화통화로, 트럼프 차기 미 행정부가 '하나의 중국 원칙'에서 벗어날 수도 있다는 관측을 불렀다.

대만 측은 차이 총통의 미국 세부 일정을 공개하지 않고 있다.

다만, 대만 총통부는 차이 총통이 미국에서 IT기업 방문 및 현지 교민과의 만남이 예정돼 있다고 밝혔다.

이번 순방에는 제1야당 국민당을 제외한 여야 입법위원(국회의원) 등 120명이 차이 총통과 동행한다.

차이잉원 대만 총통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차이잉원 대만 총통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lovestaiw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06 18: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