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北매체 "최룡해, 김정은 특사로 니카라과행"


北매체 "최룡해, 김정은 특사로 니카라과행"

최룡해, 니카라과 대통령 취임식 참석차 평양 출발
최룡해, 니카라과 대통령 취임식 참석차 평양 출발(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6일 최룡해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이 다니엘 오르테가 니카라과 대통령 취임식 참석차 평양을 출발했다고 이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최룡해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이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특사로 니카라과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한다고 북한 관영매체가 밝혔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6일 오후 "김정은 동지의 특사로 국무위원회 부위원장 최룡해 동지가 니카라과 공화국 대통령 취임식에 참가하기 위하여 6일 평양을 출발하였다"고 짧게 보도했다.

리수용 국무위원회 위원과 리길성 외무성 부상, 헤수스 델 로스 앙헬레스 아이세 소톨롱고 북한 주재 쿠바 대사가 최룡해를 전송했다고 통신은 밝혔다.

조선중앙방송은 "최룡해 동지는 명예위병대 대장의 영접보고를 받은 다음 인민군 육군·해군·항공 및 반항공군, 노농적위군 명예위병대를 사열했다"고 밝혔다.

중남미의 대표적 좌파 지도자로 꼽히는 다니엘 오르테가 니카라과 대통령은 지난해 11월 치러진 대선에서 통산 4선에 성공한 바 있다.

최룡해는 지난해 피델 카스트로 전 쿠바 국가평의회 의장 장례식에도 북한 조문단 대표로 참석한 바 있다.

북한이 사실상의 '정권 2인자'인 최룡해를 내세워 중남미의 전통적 좌파 우호국들과의 관계 유지에 힘을 쏟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kimhyo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06 17: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