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與 상임전국위, 정족수 미달로 무산…인명진 사퇴 가능성도

정족수 미달로 지연되는 상임전국위
정족수 미달로 지연되는 상임전국위(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새누리당 상임전국위원회.
예정됐던 비대위원 구성 안건 처리 등이 정족 수 미달로 지연되자 정우택 원내대표가 난감한 표정을 짓고 있다. hama@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승우 김승욱 이슬기 기자 = 새누리당은 6일 상임전국위원회 전체회의를 열어 기본적인 당무에 필요한 비상대책위원 일부를 선임할 예정이었으나 정족수 미달로 회의를 열지 못했다.

새누리 인명진 비대위 표류
새누리 인명진 비대위 표류(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새누리당 인명진 비상대책위원장이 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에서 전국상임위원회가 정족수 미달로 무산된 뒤 전국상임위원들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hihong@yna.co.kr

당 지도부는 개의 예정 시간인 오후 2시부터 1시간40분을 기다렸지만, 끝내 회의 성립을 위한 정족수를 채우지 못했다. 정족수는 상임전국위 정원 52명의 과반인 27명이다.

이로써 인명진 비상대책위원장은 임시 지도부를 구성할 비대위원 1차 인선에 실패했다.

떠나는 전국상임위원들
떠나는 전국상임위원들(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새누리당 상임전국위원회.
예정됐던 비대위원 구성 안건 처리 등이 정족 수 미달로 지연되자 참석했던 상임위원들이 회의장을 나서고 있다. 왼쪽 아래는 정우택 원내대표.
hama@yna.co.kr

당내에서는 인 위원장이 자진해서 사퇴하고 당을 떠날 가능성도 제기된다.

당 지도부는 친박(친박근혜) 핵심 인사들이 조직적으로 회의를 방해한 것으로 보고 있다.

박맹우 사무총장은 기자들과 만나 "확인한 참석 예정자만 36명 정도 됐다"면서 "여기에 다 왔는데 반대작업 때문에 들어오지 못하는 사람들이 있다. 조직적이고 체계적으로 방해하는 세력들이 막고 있다"고 말했다.

lesl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06 15: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