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코스피, 삼성전자 '훈풍'에 상승…2,050선 육박

외국인 8일째 순매수
삼성전자 단숨에 180선 회복, SK하이닉스 52주 신고가 행진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코스피는 6일 삼성전자[005930]의 깜짝실적과 외국인의 매수세에 힘입어 2,050선 코앞까지 상승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날보다 7.17포인트(0.35%) 오른 2,049.12로 장을 마감했다.

삼성전자가 개장 직전에 예상을 크게 뛰어넘는 실적을 발표한 데 힘입어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6.16포인트(0.30%) 오른 2,048.11로 출발해 장중 한때 2,050선을 넘어서기도 했다.

시가총액 1위와 2위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000660]가 지수 상승에 견인차 역할을 했다.

삼성전자는 작년 4분기 증권사 평균 전망치인 8조2천억원을 크게 뛰어넘는 9조2천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고 공시했다.

삼성전자 주가는 전 거래일보다 1.80% 오른 181만원으로 마감했다.

시가총액 2위인 SK하이닉스는 업황 호조와 사업 경쟁력 강화 전망에 힘입어 2.24% 오른 4만8천원으로 52주 신고가를 또다시 경신했다.

업종별로는 전기전자(1.78%)가 크게 올랐고 철강금속(0.61%), 제조업(0.58%)도 강세를 보였다.

운송장비(-1.23%), 의약품(-0.88%), 운수창고(-0.68%), 보험(-0.38%) 등은 약세였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는 외국인이 홀로 '사자'에 나섰다.

외국인이 8거래일 연속 순매수에 나서 1천710억원어치를 사들였고 기관과 개인은 1천363억원, 278억원어치를 각각 팔아치웠다.

기관 중에는 금융투자(-958억원)의 매도세가 강했다.

시가총액 상위주는 등락이 엇갈렸다.

NAVER[035420](1.01%), POSCO[005490](1.01%), 삼성물산[028260](0.78%) 등은 올랐다. 하지만 현대모비스[012330](-2.85%), 현대차[005380](-1.63%), 삼성생명[032830](-0.88%) 등은 내렸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20포인트(0.19%) 오른 643.68에 장을 마쳤다.

지수는 전날보다 1.48포인트(0.23%) 오른 643.96으로 장을 시작했으나 외국인과 기관의 동반 매도세 탓에 상승 폭이 제한됐다.

코스닥 업종별로는 섬유의류(4.83%)가 크게 올랐고 의료정밀기기(1.85%), 종이목재(1.64%), 비금속(1.03%) 등이 강세였다.

반도체(0.59^), 화학(0.51%)도 소폭의 오름세였다. 반면 통신서비스(-0.75%), 기타제조(-0.75%), 제약(-0.47%) 등은 약세였다.

chom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06 15: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