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여수시 살림살이 2년 연속 1조원 넘어…'전남 최대'

2016년 최종예산 1조720억원, 재정자립도 30.5%

(여수=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전남 여수시의 2016년 예산 집행 결과 2년 연속 최종예산 규모가 1조원을 넘어서며 전남 최대를 기록했다.

6일 여수시에 따르면 지난해 말 여수시의회에서 의결된 '2016년도 예산 규모'는 2015년도 1조 275억원보다 445억원이 증가한 1조 720억원이었다.

여수시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여수시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여수시의 2016년도 일반회계는 9천239억원, 자체수입은 지방세 2천472억원과 세외수입 346억원으로 나타나 재정자립도가 30.5%로 집계됐다.

여수시 재정자립도는 인근 순천시 18.6%, 광양시 29.3%보다 높은 것으로 전남도와 중앙정부의 영향을 받지 않고 자율적으로 예산을 편성·집행할 수 있는 규모다.

여수시의 2017년도 본예산 규모는 9천523억원으로 전년보다 8.1% 증가하고, 재정자립도도 30.1%로 전년 편성 때보다 4.4% 높아졌다.

올해 일반회계 세입 전망에서도 지방세는 애초 예산 2천176억원보다 354억원, 세외수입은 애초 예산 320억원보다 73억원 각각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런 추세면 추가적인 국비 예산확보 노력 등으로 올해 연말 최종예산 규모는 1조 1천억원, 재정자립도는 30% 상회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한다.

김병완 기획예산과장은 "올해 시정의 화두인 소통과 민생에 역점을 두고 사회복지, 문화관광, 교육, 정주 여건 개선 등에 예산을 균형 있게 투입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kj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06 14: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