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내 첫 애플스토어 공식발표·채용공고…이르면 연내 개장

송고시간2017-01-06 09:43

서울 신사동 가로수길에 공사 한창…'지니어스바'서 현장수리 가능해질듯

국내 첫 애플스토어 공사 현장
국내 첫 애플스토어 공사 현장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애플이 최근 서울 강남에서 국내 첫 직영매장인 '애플스토어' 공사를 본격적으로 개시했다. 이르면 내년 안에 영업을 시작할 전망이다. 사진은 서울 강남구 가로수길의 애플스토어 공사현장. 2016.12.18
hanjh@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애플코리아가 6일 직영 매장 '애플스토어'에서 일할 직원들을 모집하는 채용 공고를 냈다.

애플이 서울 가로수길에 국내 첫 애플스토어를 개장하려고 준비중이라는 사실은 널리 알려져 있었으나, 이를 공식으로 알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애플코리아는 앞으로 서울 애플스토어에서 일할 15개 직군의 채용 공고를 이날 오전 홈페이지에 게시했다.

애플코리아는 "세계 경제의 중심지 중 하나이고, 통신 및 기술 분야의 리더이자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한류 문화를 갖춘 대한민국에 첫 번째 애플스토어를 오픈하게 돼 매우 기쁘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서울에서 서비스, 교육 및 전 세계 애플 고객들에게 사랑받는 엔터테인먼트를 고객들께 제공할 팀을 채용 중"이라고 설명했다.

애플코리아는 채용 공고에서 매장 직원을 교육하고 지도하는 '상급 관리자'부터 제품 수급을 관리하는 '인벤토리 스페셜리스트'까지 다양한 직군을 제시했다.

이 중 눈에 띄는 것은 '지니어스' 직군이다.

애플은 세계 곳곳의 애플스토어에서 소비자가 자사 제품을 마음껏 체험하고 수리, 상담할 수 있도록 '지니어스바'를 운영해왔다. 지니어스는 이 공간에서 1대1 상담사 역할을 한다.

애플은 지니어스 직군의 자격으로 강력한 대인관계와 문제 해결 능력, 평정심과 집중력, 예약 일정을 준수하는 능력 등을 언급했다. 근무시간은 탄력적으로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서울에 애플 스토어가 개장하면 고객이 '지니어스바'를 찾아 현장 수리를 받을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애플은 현재 서울 강남구 신사동 가로수길의 약 550㎡ 부지에 지상 1층, 지하 2층으로 애플스토어가 들어설 건물 공사를 하고 있다.

애플은 올해 11월 말까지 공사를 완료하고, 이르면 올해 안에, 늦어도 내년 초에 매장을 열 것으로 전망된다.

일본 도쿄의 애플스토어
일본 도쿄의 애플스토어

[애플 홈페이지 화면 캡처]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