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방역당국, 전국 오리농장 AI 일제 정밀검사

송고시간2017-01-06 09:33

가금류 살처분 3천65만 마리…11일째 의심신고 2건 안넘어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열 기자 = 사상 최악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확산으로 살처분된 가금류 수가 3천만 마리를 넘어선 가운데 정부가 전국 오리 농장에 대한 일제 정밀검사를 추진하기로 했다.

6일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최초 AI 의심 신고 이후 53일째인 이날 0시 현재 전국적으로 살처분된 가금류 수는 3천65만 마리로 집계됐다.

알 낳는 닭인 산란계는 전체 사육두수 대비 32.4%인 2천262만 마리가 도살돼 피해가 컸고 번식용 닭인 산란종계도 전체 사육규모의 절반에 육박하는 41만 마리가 사라졌다. 육계와 토종닭은 지금까지 220만 마리가 도살됐다.

AI 살처분 3천65만마리…오리농장 일제 정밀검사

조류인플루엔자, AI 로 살처분된 가금류 수가 3천만 마리를 넘어선 가운데 정부가 전국 오리 농장에 대한 일제 정밀검사를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현재까지 전국적으로 살처분된 가금류 수는 3천65만 마리로 집계됐습니다. 그러나 신규 AI 의심 신고 건수는 2건에 그쳐 열하루째 2건을 넘지 않았고 야생철새 추가 확진 건수도 없었습니다. 당국은 AI 확산 추세가 일단 진정 국면에 접어든 것으로 판단하고 있습니다. 한편 농식품부는 최근 전남 나주·영암 지역 오리 농장에 대한 일제 정밀검사 과정에서 AI 양성 건이 확인됨에 따라 6일부터 전국 오리 농장으로 정밀검사를 확대해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그러나 신규 AI 의심 신고 건수는 2건에 그쳐 열하루째 2건을 넘지 않았고 야생철새 추가 확진 건수도 없어 당국은 AI 확산 추세가 일단 진정 국면에 접어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농식품부는 최근 전남 나주·영암 지역 오리 농장에 대한 일제 정밀검사 과정에서 AI 양성 건이 확인됨에 따라 6일부터 전국 오리 농장으로 일제 정밀검사를 확대해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하천과 저수지 인근 농가에 야생조류 등의 침입을 방지하기 위한 차단망 설치를 점검하고 상대적으로 방역이 취약한 소규모 농가에 대한 방역도 강화하기로 했다.

AI 방역 차량 [연합뉴스 자료사진]
AI 방역 차량 [연합뉴스 자료사진]

passi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