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문선, K리그 총재 단독 입후보…16일 투표로 결정

송고시간2017-01-06 07:41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신문선 전 성남FC 대표이사(59)가 프로축구연맹 총재 선거에 단독으로 입후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6일 축구계에 따르면 신문선 전 대표는 지난 2일 마감한 제11대 프로축구연맹 총재 선거에 단독 후보로 등록을 마쳤다.

프로축구연맹은 제10대 수장을 맡은 권오갑 총재가 연임하지 않기로 하면서 최근 입후보자를 공모했다.

이에 따라 신 전 대표는 오는 16일 대의원 투표를 거쳐 제11대 프로축구연맹 총재에 오르게 된다.

투표는 K리그 클래식과 K리그 챌린지 회원사 등 대의원 23명의 찬반 투표로 열린다. 과반수의 찬성표를 얻으면 총재로 당선된다.

2014년 성남 FC 대표이사를 역임한 신문선 후보는 현재 명지대 기록정보과학전문대학원 교수로 재직 중이다.

신문선 전 대표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신문선 전 대표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taejong7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