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美주간 실업수당청구 23만5천건, 43년만에 최저치

(워싱턴=연합뉴스) 강영두 특파원 = 미국에서 지난 한 주 동안 새로 실업수당을 신청한 사람은 23만5천 명으로 전주대비 2만8천 명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미 노동부가 5일(현지시간) 밝혔다.

이 같은 수치는 1973년 12월 23만3천 건을 기록한 이후 43년만에 최저치다.

또 전문가들의 예상치(26만 건)도 밑돌아 고용 시장이 크게 호조를 보이는 것으로 분석됐다.

고용시장 호조와 부진을 가르는 기준선으로 간주하는 30만 건을 96주 연속으로 하회했다.

변동성을 줄여 고용시장 동향을 자세히 보여주는 4주 이동평균 실업수당 청구건수도 5천750건 감소한 25만6천750건을 기록했다.

주간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기업의 감원 경향을 보여주는 대표적인 단기 고용지표이다.

다만 로이터 통신은 지난주에 신년 연휴가 포함돼 있어 평소보다 실업수당 신청이 감소한 점을 고려해야 한다며 실제 고용시장보다 부풀려진 측면이 있다고 지적했다.

미국의 한 직업박람회장에 있는 구직 신청서 양식 [AP=연합뉴스]
미국의 한 직업박람회장에 있는 구직 신청서 양식 [AP=연합뉴스]

k02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05 22: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