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찰, '음주 난동' 한화 회장 3남 구속영장 신청키로

술집 종업원에 주먹 휘두른 김승연 셋째아들
술집 종업원에 주먹 휘두른 김승연 셋째아들(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술집 종업원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셋째 아들 동선 씨(오른쪽)가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서울강남경찰서에서 조사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동선씨는 이날 오전 3시30분께 청담동에 있는 바에서 술에 취해 남자 종업원 2명의 뺨과 머리를 2∼3차례 때리고 순찰차에서 난동을 부리다 기물을 파손한 혐의(폭행·공용물건손상)로 조사받고 있다.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현혜란 기자 = 경찰이 술집 종업원을 폭행하고 순찰차를 파손한 혐의로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셋째 아들인 김동선(28)씨에게 구속영장을 신청하기로 했다고 5일 밝혔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김씨는 이날 오전 3시30분께 강남구 청담동에 있는 바에서 술에 취해 남자 종업원 2명의 뺨과 머리를 2∼3차례 때리는 등 소란을 피우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김씨는 연행되는 동안에도 순찰차에서 난동을 부려 좌석 시트를 찢고 경찰에게 욕설도 내뱉은 것으로 전해졌다.

runr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05 17: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