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여수로 여수로…" 2년 연속 관광객 1천300만명 달성

(여수=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전남 여수시는 지난해 여수를 찾은 관광객이 1천316만 명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5일 밝혔다.

여수시는 2015년 1천358만 명에 이어 2년 연속 관광객 1천300만 명을 달성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해양관광도시로서 입지를 확고히 했다.

여수 밤바다의 거리공연 장면. [여수시 제공=연합뉴스]
여수 밤바다의 거리공연 장면. [여수시 제공=연합뉴스]

전반적인 경기불황과 조류인플루엔자(AI) 확산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1천300만 명을 돌파한 것은 새로운 관광콘텐츠를 접목한 상품 때문이다.

지난해 오동도·향일암 등 유명 관광지에다 해상케이블카·유람선·레일바이크 등이 큰 인기를 끌었다.

특히 여수 밤바다, 낭만 거리공연(버스킹), 낭만포차, 이색적인 도시관광, 거북선축제, 불꽃축제 등도 주목받았다.

여수시는 여수만의 관광상품 개발과 공격적인 홍보 등이 어우러진 결과로 분석했다.

지난해 여수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한 '한국관광의 별'에 선정됐으며 각종 브랜드 평가에서 해양관광도시 부문 4관왕을 수상했다.

올해도 오는 15일까지 열리는 여수시민 관광시설 할인 행사와 14일부터 시작하는 '겨울철 여행주간'을 계기로 본격적인 관광객 맞이에 돌입한다.

음식·숙박업소 가격 안정과 친절 서비스 정착, 해양레저스포츠 체험관광 확대,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에 선정된 '남도 바닷길' 사업 등을 추진한다.

여수시 관계자는 "올해도 해양관광과 해양레저스포츠를 활성화해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다시 찾고 싶고, 머물고 싶은 도시'로 각인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kj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05 1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