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로농구- 송교창 18점…KCC, SK와 공동 8위 맞대결서 승리

와이즈 슛
와이즈 슛와이즈 슛
(군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3일 오후 전북 군산 월명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농구. KCC 와이즈가 SK 김민수.화이트를 앞에 두고 슛하고 있다.
2017.1.3
kan@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전주 KCC가 공동 8위 맞대결을 승리로 장식하며 시즌 10승 고지에 올랐다.

KCC는 3일 전북 군산 월명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정규리그 서울 SK와 홈 경기에서 84-79로 이겼다.

10승 16패가 된 KCC는 단독 8위가 되면서 7위 창원 LG(10승 15패)와 승차를 0.5경기로 좁혔다.

반면 지난주 선두권 강호인 안양 KGC인삼공사, 고양 오리온을 연파하며 기세를 올린 SK는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하고 9승 17패, 단독 9위로 밀렸다.

74-74로 팽팽히 맞선 경기 종료 2분 43초를 남기고 KCC 송교창이 3점포를 터뜨리며 앞서 나갔다.

KCC는 이후 리오 라이온스의 자유투 1개로 78-74로 달아났다.

이후 SK는 두 차례 자유투를 얻었으나 최준용이 2개 가운데 1개밖에 넣지 못하면서 78-77까지 간격을 좁히는 데 만족해야 했다. 이때 남은 시간이 56초였다.

그러나 KCC는 종료 48초를 남기고 김지후가 자유투 2개를 모두 성공, 다시 80-77로 점수 차를 벌렸다.

3점 뒤진 SK는 종료 19초 전에 김선형이 3점슛을 시도했지만 림에 닿지도 않으면서 동점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이후 KCC는 상대 반칙 작전으로 얻은 자유투를 차곡차곡 득점으로 연결하며 승리를 지켜냈다.

KCC에서는 지난해 '고졸 루키'로 화제를 모은 프로 2년차 포워드 송교창(21)이 18점에 9리바운드를 기록했고, 라이온스도 20점을 넣으며 공격을 주도했다.

3연승에 도전했던 SK는 테리코 화이트가 3점슛 4개를 포함해 27점으로 분전했으나 최근 상승세가 주춤했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03 21: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