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청소년 4명 중 1명 '1인 방송' 본다

한국언론진흥재단, 10대 청소년 미디어 이용조사 첫 발표
한국언론진흥재단 현판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언론진흥재단 현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오수진 기자 = 우리나라 청소년의 1인 방송 이용률이 26.7%에 달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특히 남성 청소년 3명 중 1명은 아프리카TV, 유튜브를 통해 게임, 먹방 프로그램을 시청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언론진흥재단이 3일 발표한 '2016년 10대 청소년 미디어 이용조사' 결과에 따르면 청소년의 미디어 이용률은 인터넷이 97.6%로 가장 높았고 텔레비전(82.6%), 메시징서비스(82.5%), SNS(66%), 1인 방송(26.7%) 순이다.

이번 조사에서 가장 눈에 띄는 내용은 뉴미디어 중에서도 가장 최신 트렌드라고 할 수 있는 1인 방송 이용률이 전통적 미디어인 라디오, 종이신문보다 훨씬 높게 나왔다는 점이다.

언론재단은 "이번에 처음으로 미디어 이용 관련 조사에서 1인 방송을 조사 문항에 포함했는데 생각보다 많은 청소년이 1인 방송에 참여하는 것으로 나타나 내부적으로도 의외의 결과로 받아들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구체적으로 1인 방송은 여성 청소년(19.8%)보다 남성(33%)의 이용률이 더 높았다.

학교급별로는 중학생의 1인 방송 이용률(32.2%)로 가장 높았고 고등학생(24.8%), 초등학생(22.6%) 순으로 나타났다.

지난 1주일간 1인 방송을 이용했다고 말한 응답자 611명에게 어떤 장르의 방송을 봤는지 묻자 게임(77.5%)이 압도적으로 많았다. 먹방(38.1%), 토크(26.0%), 음악(18.8%), 스포츠(15.8%), 뷰티/패션(12.2%), 애니메이션(10.3%) 등 장르가 뒤를 이었다.

한편 청소년들은 7개 직업 그룹 중에 교육자(5점 만점에 3.71점)에 대한 신뢰도가 가장 높다고 대답했다. 법조인(3.31점), 언론인(3.18점)에 대한 신뢰도도 높은 편에 속했다.

이와 달리 경제인(2.86점), 고위공직자(2.67점), 종교인(2.67점), 정치인(2.43점)에 대한 신뢰도는 상대적으로 낮았다.

언론재단은 19세 이상 성인을 대상으로 매년 시행해 온 '언론수용자 의식조사'와 별개로 지난해 처음 전국 10대 청소년(초등 4년∼고등 3년) 2천291명을 대상으로 면접 조사를 통해 미디어 이용 행태와 언론에 대한 인식 등을 조사했다.

10대 청소년 미디어 이용률
10대 청소년 미디어 이용률[한국언론진흥재단 제공]
직업군별 신뢰도 평가
직업군별 신뢰도 평가[한국언론진흥재단 제공]

sujin5@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03 15: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