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항공 "올해 노선 50개로 늘려 1천만명 수송"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애경그룹 계열 저비용항공사(LCC)인 제주항공이 올해 정기노선 50여개를 운항하고 연간 탑승객 수 1천만명을 넘기겠다고 밝혔다.

제주항공은 2일 이런 내용의 2017년 노선계획을 발표했다.

앞서 제주항공은 작년 12월 31일 제주∼사이판 노선에 주 2회(화·토) 일정으로 신규 취항했다. 이로써 국내선 5개, 국제선 36개 등 아시아태평양 지역 30개 도시에 운항하는 제주항공의 정기노선은 41개로 늘었다.

회사 측은 연내 중국과 동남아 지역을 중심으로 신규노선을 계속 늘려 50개 안팎의 정기노선에 정기편을 띄운다는 계획이다.

특히 제주는 아웃바운드(한국 관광객의 해외여행)가 적은 지역 특성을 고려해 환승하는 중국인을 공략 대상으로 정하고 운항 기간과 횟수를 수요에 따라 탄력적으로 조정하기로 했다.

제주항공은 올해 해외 항공사와의 협력을 통한 노선 확대에도 집중할 예정이다.

작년 5월 결성된 LCC 동맹인 '밸류 얼라이언스'는 오는 3월께 서비스를 시작한다.

밸류 얼라이언스는 회원인 아시아태평양 지역 8개 항공사가 취항하는 160개 이상 노선을 결합해 이용자에게 폭넓은 선택권을 제공할 전망이다.

제주항공은 현재 항공기 26대를 운용 중이며 올해 6대를 신규 도입해 공급력을 확대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창립 12주년, 취항 11주년을 맞는 올해는 제주항공이 규모와 내실을 모두 갖춘 중견 항공사로 거듭나는 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제주항공 "올해 노선 50개로 늘려 1천만명 수송" - 1

br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1/02 09: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