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연아 金 찾나…소트니코바 도핑 의혹 러 언론보도 확산

송고시간2016-12-31 17:34

"도핑 샘플 조작 흔적"…소치올림픽 당시엔 판정 특혜 논란

<올림픽> 진정한 피겨여왕 김연아
<올림픽> 진정한 피겨여왕 김연아

(소치=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피겨여왕 김연아가 21일 저녁 (현지시간) 러시아 소치 올림픽파크 메달프라자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시상식에서 은메달을 목에 건뒤 손들어 인사하고 있다. 2014.2.22
uwg806@yna.co.kr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2014 소치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종목에서 김연아를 누르고 금메달을 차지한 러시아의 아델리나 소트니코바가 도핑 의혹을 받고 있다는 러시아 언론보도가 확산중이다.

현지 스포츠 전문지 'R-스포르트'는 31일(현지시간) 이탈리아 스포츠 전문지 '가제타 델로 스포르트'를 인용, 소트니코바가 도핑 의혹으로 소치올림픽 금메달을 잃을 수도 있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세계반도핑기구(WADA) 독립위원회를 이끈 캐나다 법학 교수 리처드 맥라렌이 이달 9일 공개한 러시아 도핑 관련 2차 보고서에서 30개 종목 1천여 명의 러시아 선수가 여러 대회에서 도핑 샘플을 조작한 혐의를 받고 있다고 폭로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소식통은 신문에 소트니코바도 이번 의혹을 받는 선수 명단에 포함됐다고 밝혔다. 소트니코바의 샘플 시험관에선 긁힌 자국이 발견됐으며 이는 샘플을 열었거나 그것을 조작했을 가능성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신문은 설명했다.

러시아 관영 리아노보스티 통신도 이날 R-스포르트를 인용해 소트니코바가 금메달을 빼앗길 수 있다고 보도했다.

앞서 러시아 온라인 매체 드니루(dni.ru)도 지난 27일 WADA의 도핑 샘플 조작자 명단에 소트니코바가 포함됐으며 그의 도핑 샘플이 훼손된 것으로 알려졌다고 전했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소치올림픽에 참가한 러시아 선수 28명을 최근 조사하고 있다고 발표했지만, 명단은 공개하지 않았다.

<올림픽> 아쉬움 남는 여왕의 피날레
<올림픽> 아쉬움 남는 여왕의 피날레

(소치=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피겨여왕 김연아가 21일 오전 (한국시간) 러시아 소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 팰리스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에서 러시아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에 이어 은메달을 획득했다. 김연아가 플라워세리머니를 마친 뒤 태극기를 들고 링크를 돌고 있다. 2014.2.21
uwg806@yna.co.kr

소트니코바가 이 대상에 해당하는 지도 확인되지 않았다.

소트니코바는 소치올림픽 당시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에서 난도가 낮은 점프를 수행하고도 김연아보다 높은 점수를 받으면서 판정의 공정성 시비가 일었다.

그는 총점 224.59점을 받아 완벽한 연기를 한 김연아(219.11점)를 누르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당시 많은 전문가는 판정이 지나치게 편파적이라는 의견을 냈지만, 대회 주최 측은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러시아 피겨선수 아델리나 소트니코바 [연합뉴스 자료사진]

러시아 피겨선수 아델리나 소트니코바 [연합뉴스 자료사진]

cjyo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