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양양군·의회·사회단체, 설악산오색케이블카 비대위 구성


양양군·의회·사회단체, 설악산오색케이블카 비대위 구성

설악산오색케이블카 주민설명회
설악산오색케이블카 주민설명회(양양=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문화재위원회의 설악산오색케이블카 문화재 현상변경안 부결처리 대한 양양군 주민설명회가 31일 문화복지회관에서 열리고 있다. 2016.12.31
momo@yna.co.kr

(양양=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문화재청 문화재위원회의 설악산오색케이블카 부결과 관련해 양양지역 비상대책위원회가 구성된다.

양양군은 31일 문화복지회관에서 양양지역 사회단체장과 주민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설악산오색케이블카 부결에 대한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양양군은 그동안 진행해온 설악산오색케이블카 추진과정 등을 설명하고 문화재위원회 부결로 사업에 제동이 걸린 것에 대해 주민들에게 사과했다.

이에대해 주민들은 "양양군이 제대로 대응하지 하지 못해 이런 일이 발생했다"며 설명회에 참석한 양양군청 관계자들을 질타했다.

설악산오색케이블카 주민설명회
설악산오색케이블카 주민설명회(양양=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문화재위원회의 설악산오색케이블카 문화재 현상변경안 부결처리 대한 양양군 주민설명회가 31일 문화복지회관에서 열리고 있다. 2016.12.31
momo@yna.co.kr

하지만 참석자들은 "앞으로의 대응을 위해서는 주민 의견 결집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사회단체 대표들과 양양군청, 양양군의회 관계자 등이 참여하는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에따라 양양군과 의회, 사회단체는 가능한 빨리 위원회를 구성해 활동방안을 모색하기로 했다.

한편 이날 설명회에서 양양군은 "문화재청으로부터 문화재위원회 심의 결과를 통보받는 대로 내용을 분석해 재심의를 요청하겠다"며 "필요하다면 소송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최순실 게이트 관련 의혹 허위사실을 유포한 환경단체에 대해서는 법적 대응도 불사하겠다"며 "변호사 조언을 구하는 중"이라고 덧붙였다.

양양군이 추진해온 설악산오색케이블카는 지난해 8월 환경부 국립공원위원회로부터 조건부 승인을 받아 그동안 환경영향평가와 문화재 현상변경안에 대한 심의 등을 진행해 왔다. 그러나 지난 28일 열린 문화재위원회에서 문화재 현상변경안이 부결 처리돼 사실상 무산됐다.

mom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2/31 15:2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