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네이버, 기술 스타트업 3곳에 신규 투자

엘리스, 넥스프레스, 버즈뮤직 등…"네이버와 협력 기대"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네이버는 자사가 운영하는 스타트업 육성기관 'D2 스타트업 팩토리'를 통해 엘리스, 넥스프레스, 버즈뮤직 등에 신규 투자했다고 22일 밝혔다.

엘리스는 소프트웨어 교육에 인공지능(AI)과 소셜 러닝 기술을 적용해 비전공자들도 쉽게 교육 과정을 마칠 수 있도록 플랫폼을 개발한 회사다. 이미 카이스트가 약 1천명 규모의 전산 강의에 엘리스의 플랫폼을 도입했다.

넥스프레스는 휘어지거나 늘어나는 차세대 디바이스 제작에 필요한 기술을 보유했다. 피부에 직접 붙여 사용할 수 있는 뷰티 케어 솔루션을 현재 개발하고 있다.

버즈뮤직은 AI를 기반으로 이용자의 취향이나 상황에 적합한 음악을 추천해주는 알고리즘을 개발 중이다. 스마트폰 센서로 이용자 주변을 인지해 재생 목록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송창현 네이버 최고기술경영자(CTO)는 "이번에 투자한 스타트업들은 특별하고 활용 가능성이 큰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며 "앞으로 네이버와의 협력에도 큰 기대를 걸고 있다"고 말했다.

네이버가 작년 5월 설립한 D2 스타트업 팩토리는 현재까지 9개 기술 스타트업에 투자했다. 입주 공간, 기술·사업 피드백, 네이버와 협력 기회, 인프라, 홍보·마케팅 등을 지원하고 있다.

네이버, 기술 스타트업 3곳에 신규 투자 - 1

hanj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2/22 10: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