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타이푸 댐 전력생산량 2년 연속 세계 최대…中 싼샤댐 눌러

올해 1억250만㎿h 예상…전 세계에 이틀간 공급 가능한 전력량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통신원 = 브라질과 파라과이 접경에 있는 이타이푸(Itaipu) 댐의 전력생산량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세계 최대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17일(현지시간) 브라질 국영 뉴스통신 아젠시아 브라질에 따르면 이타이푸 댐의 발전량은 이날 0시를 기준으로 중국 싼샤(三峽) 댐이 지난 2014년에 기록한 9천880만㎿h를 넘어섰다.

이타이푸 댐 관리 당국은 올해 발전량이 오는 21일 1억㎿h를 돌파하고, 연말까지는 1억250만MWh에 달할 것이라고 밝혔다.

1억㎿h는 전 세계에 이틀간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규모라고 관리 당국은 말했다.

이타이푸 댐의 발전량은 지난 2013년 9천860만MWh로 세계 1위였으나 2014년에는 8천780만MWh으로 싼샤 댐(9천880만㎿h)에 밀려 2위로 내려앉았다. 이타이푸 댐의 발전량이 세계 최대 기록을 뺏긴 것은 2014년이 유일했다.

그러나 지난해 이타이푸 댐의 발전량은 싼샤 댐(8천700만MWh)보다 2.5% 많은 8천920만MWh를 기록하면서 1위 자리를 되찾았다.

1975∼1982년에 건설되고 1984년 5월 5일부터 가동된 이타이푸 댐은 브라질과 파라과이 양국이 공동관리한다. 댐에서 생산되는 전력은 브라질과 파라과이가 절반씩 나눠 가진다. 파라과이는 이 가운데 15%만 소비하고 나머지 85%는 브라질에 싼 가격에 수출한다.

이타이푸 댐[출처:국영 뉴스통신 아젠시아 브라질]
이타이푸 댐[출처:국영 뉴스통신 아젠시아 브라질]

싼샤 댐은 후베이 성 이창(宜昌)의 취탕샤(瞿塘峽)와 우샤(巫峽), 시링샤(西陵峽) 등 세 협곡을 막아 만들었다. 만성적인 전력난을 해결하고 홍수 조절 능력을 강화하기 위한 차원에서 건설됐다.

한편, 브라질 북부 아마존 열대우림 지역에서는 세계 3위 규모의 벨루 몬치(Belo Monte) 댐도 가동되고 있다.

벨루 몬치 댐의 시간당 전력 생산능력은 1만1천233㎿다. 싼샤 댐(2만2천500㎿)과 이타이푸 댐(1만4천㎿)에 이어 세 번째로 많다.

fidelis21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2/18 02:1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