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터키 중부서 군인 탑승 버스에 폭탄공격…"최소 13명 사망"(종합)

송고시간2016-12-17 17:34


터키군 "48명 부상"…"군인 다수 탄 버스, 대학 지나는 순간 차량폭탄공격 받아"
한국어 전공 개설 대학…한인 교수진·교환학생 전원 무사

터키 중부서 군인 탑승 버스에 폭탄공격…"최소 13명 사망"(종합) - 2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터키 중부 도시 카이세리에서 17일 오전, 군인이 다수 탑승한 버스가 폭탄공격을 받아 현재까지 최소 13명이 사망하고 48명이 다쳤다.

터키 중부서 군인 탄 버스에 폭탄공격…최소 13명 사망
터키 중부서 군인 탄 버스에 폭탄공격…최소 13명 사망

17일 오전 터키 중부 도시 카이세리에서 군인을 다수 태운 버스가 차량폭탄공격을 받아 최소 13명이 숨지고 48명이 다쳤다. 민간인 인명피해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사진은 폭발 직후 버스가 불타는 모습. [AP=연합뉴스]

터키 도안뉴스통신에 따르면 이날 오전 군인을 다수 태운 버스가 카이세리의 에르지에스대학 옆을 지나던 중 폭발물을 실은 것으로 추정되는 차량이 바로 옆에서 폭발했다.

초기에 '군인 버스'로 알려졌으나 CNN튀르크는 "공격을 당한 버스는 일반 버스로, 군인이 많이 타고 있었다"고 전했다.

주말을 맞아 휴가·외출을 나선 군인이 다수 탑승하고 있었던 것 같다고 터키 언론들이 추측했다.

민간인 인명피해는 아직 구체적으로 확인되지 않았다.

터키 중부서 군인 탄 버스에 폭탄공격…최소 13명 사망
터키 중부서 군인 탄 버스에 폭탄공격…최소 13명 사망

17일 오전 터키 중부 도시 카이세리에서 군인을 다수 태운 버스가 차량폭탄공격을 받아 최소 13명이 숨지고 48명이 다쳤다. 민간인 인명피해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사진은 폭발 직후 현장 수습 모습. [AP=연합뉴스]

폭탄공격은 에르지에스대학 바로 밖에서 발생했으나 토요일이어서 평소와 달리 오가는 학생이 많지 않았다.

에르지에스대학은 터키에서 한국어전공이 개설된 대학 3곳 중 하나다.

한국인 교수진과 교환학생 등 이 대학의 한인은 모두 무사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 대학의 김기창 교수(한국어문학과)는 "폭발 당시 엄청난 굉음과 진동이 대학 내 기숙사까지 생생하게 느껴졌다"면서 "학교 바로 앞에서 폭탄이 터졌다고 하는데, 토요일이어서 주위에 학생은 많지 않았다고 한다"고 말했다.

tr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