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미국 FDA 임상시험 마친 국산 '천연물신약' 탄생

아피메즈 "내년 상반기 '아피톡스' 신약 신청 예정"

(서울=연합뉴스) 김민수 기자 = 바이오 신약개발 전문기업 아피메즈는 자사 천연물신약 '아피톡스'(APITOX)가 미국 식품의약국(FDA) 임상시험 최종 3단계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신약 신청 단계에 접어들었다고 12일 밝혔다.

아피톡스는 이탈리안 꿀벌의 독을 특수한 방법으로 추출하고 정제해 개발된 신약 물질로, 국내 천연물신약 중에서는 처음으로 FDA 임상시험 최종 단계를 완료했다고 아피메즈는 설명했다.

이 제품은 면역체계를 강화해 만성 관절염 증상과 통증을 완화하고 골관절염 치료에 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바이오테라피 분야 전문가 김문호 박사를 중심으로 2003년 9월 설립된 아피메즈는 한양대학교와 공동으로 유방암 치료제를 비롯해 여성 자궁경부암 치료제·발모제 등을 개발하고 있다.

아피메즈 관계자는 "FDA 임상시험을 마쳤기 때문에 내년 상반기 신약승인 신청 및 제품 판매 허가신청이 순조롭게 진행될 것"이라며 "현재 다국적 제약사를 상대로 라이센싱 계약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피메즈 제공=연합뉴스]
[아피메즈 제공=연합뉴스]

km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2/12 17: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