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손흥민 "선수들이 좋은 찬스 만들어줘 운 좋게 득점했다"

송고시간2016-12-04 10:29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토트넘 손흥민이 시즌 6호(리그 5호)골을 넣은 뒤 팀 동료 선수들에게 공을 돌렸다.

손흥민은 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화이트 하트 래인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스완지시티와 홈경기에서 1골 1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의 5-0 대승을 이끈 뒤 구단 미디어와 인터뷰에 응했다.

그는 골 장면에 관해 "상당히 운이 좋았다. 동료들이 좋은 찬스를 만들어줘서 득점을 기록할 수 있었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에릭센이 슈팅을 때렸지만, 운이 좋게 내게 공이 와서 멋진 골을 만들 수 있었다. 기분 좋다"라고 말했다.

슈팅 순간의 느낌을 묻는 말엔 "느낌이 좋아 골이 들어갈 것으로 생각했다"라며 그렇게 멋진 골이 나올지는 몰랐는데, 득점을 기록해 기분 좋다. 승점 3점을 챙긴 게 더 좋다"라고 밝혔다.

이날 토트넘은 슈팅 28-1, 유효슈팅 15-0의 일방적인 경기를 펼쳤다.

이와 관련해서 손흥민은 "우리 선수들이 좋은 경기력 펼쳤다"라면서 "첫 골이 비교적 늦게 나왔지만, 대승을 거둬 만족한다"라고 밝혔다.

이날 토트넘 구단은 손흥민의 영어 인터뷰와 한국어 인터뷰 2개를 구단 SNS에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토트넘 구단은 "손흥민이 한국팬들을 위해 한국말로 답변을 추가로 했다"라고 설명했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