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참치·김 인기에…수산물 수출, 작년 실적 넘어서

송고시간2016-12-04 11:00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참치와 김 등이 해외로 다량 수출되면서 수산물 누적 수출액이 이미 작년 한 해 전체 수산물 수출을 넘어섰다.

4일 해양수산부에 따르면 1~11월 수산물 수출은 19억5천만 달러로 지난해 연간 수출 실적(19억2천만 달러)을 앞질렀다.

전년 동기 대비로 보면 11.7% 증가했다.

주요 수출 품목 중에서도 참치와 김, 오징어가 수출을 견인했다.

그중에서도 수출 1위 품목인 참치는 횟감용 및 원료용으로 일본, 유럽연합(EU), 동남아시아로 많이 수출되면서 수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16.5% 늘어난 5억1천900만 달러를 기록했다.

김도 해외로 조미 김 수출이 급증하면서 수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19.7% 늘어난 3억3천만 달러를 기록했다.

오징어는 전 세계 어획량이 감소했지만, 수출 가격이 크게 상승한 데다 미국, 일본, 중국 등에 설치한 해외공동물류센터를 통한 물류비 절감 효과로 수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24.3% 증가했다.

이 밖에 전복은 중국 신(新)시장 개척에 성공하면서 수출실적이 무려 82.2%나 급증하는 등 품목별로 골고루 수출이 증가했다.

국가별로는 최대 수출 대상국인 일본이 김, 오징어, 전복 등의 수출 호조로 전년 동기 대비 10.2% 증가한 6억7천500만 달러를 기록하며 2013년부터 계속된 수출 감소 추세에서 벗어났다.

중국과 유럽연합(EU), 아세안(ASEAN)으로의 수출 역시 각각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5%, 25.9%, 13.7%씩 증가했다.

해수부는 주요 국가로의 수출이 전반적으로 늘면서 수산물 수출실적은 지난 5월 이후 7개월 연속 두 자릿수 증가율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sh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