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진석 "탄핵 일정 여야 협의해야…민주, 의회독재"

"뜨거운 대화는 탄핵·차가운 대화는 개헌…같이 가야"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 =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는 27일 더불어민주당이 다음달 2일 혹은 9일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의 국회 본회의 처리를 추진하는 것과 관련, 여야간 의사일정 협의가 있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 원내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탄핵은 국회의 중요한 의사 결정인데, 야당은 지금까지 여당의 원내대표인 저에게 탄핵과 관련해서 아무런 얘기가 없었다"면서 "야당이 의사일정을 일방적으로 잡는 것은 명백한 잘못이다. 여야가 협의해야 마땅하다"고 지적했다.

특히 그는 "민주당은 이미 정권을 잡은 듯 일방적으로 몰아붙이고만 있다. 의회독재의 길을 가고 있다"면서 "야당이 이성을 되찾고 민주적인 의정 절차로 돌아오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난 25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도 "12월 2일 또는 9일에 탄핵 처리하자는 것은 받아들일 수 없다. 이 기간에 예산과 국정조사에 집중하는 게 바른길"이라고 밝힌 바 있어 탄핵안 처리를 위한 국회 의사일정을 놓고 여야간 기싸움이 예상된다.

이어 정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박 대통령 탄핵 문제와 함께 개헌 논의도 함께 이뤄져야 한다고 거듭 주장했다.

그는 "뜨거운 대화는 탄핵이고, 차가운 대화는 개헌"이라며 "촛불 정국이 대한민국의 성공으로 이어지기 위해선 뜨거운 대화와 차가운 대화가 같이 가야 하고, 광장의 뜨거운 질문에 대한 냉철한 해답은 국회가 내놔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광장이 뜨겁다. 국회도 뜨겁고 검찰도 뜨겁다"며 "불타는 수레를 청와대에 밀어 넣으면 만사 해결이라고 생각하는 듯하다. 차갑게 고민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느냐"고 덧붙였다.

정진석 "탄핵 일정 여야 협의해야…민주, 의회독재" - 1

huma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7 16: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