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BMW코리아, 1년간 고객에 차량 자가 진단법 교육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BMW그룹 코리아는 앞으로 1년간 BMW와 MINI 서비스센터에 고객들을 초청해 '딜러 서비스 데이'를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고객에 올바른 차량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자는 취지로 마련됐으며 차량 자가 진단법과 외부 수리의 위험성, BMW·MINI 공식 서비스센터의 기술력과 장비 등을 소개한다.

지난 26일 바바리안 모터스 일산 서비스센터에서 고객 50여명을 대상으로 처음 진행했고 앞으로 1년간 8개 공식 딜러사 서비스센터에 1천여명의 고객을 초청할 예정이다.

BMW그룹 코리아 김효준 사장은 "BMW는 그동안 고객 소통을 위해 고객 서비스 평가단, 인보이스 핫라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 왔다"라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BMW 서비스의 우수성을 알리고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blueke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7 14: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