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주최측 "서울도심 오후8시 130만", 경찰 "오후7시 26만명"

"전국 합하면 160만"…서울 도심선 12일 3차촛불집회 100만명보다 많아
광장의 촛불
광장의 촛불(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제5차 민중총궐기대회가 열린 2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시민들이 구호를 외치며 촛불을 흔들고 있다. 2016.11.26
hih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사건팀 = '비선 실세' 국정농단의 책임을 물어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는 주말 촛불집회 참여인원이 26일 주최 측 추산으로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

촛불집회 주최 측은 이날 오후 8시 현재 서울 도심 광화문 일대에 130만명이 운집했고, 지역 주요 대도시에서 열린 집회 참가자 수까지 더하면 160만명에 달한다고 발표했다.

이는 서울 도심에 가장 많은 참가자가 모인 것으로 집계된 12일 3차 촛불 집회 당시 주최 측 추산 100만명(경찰 추산 26만명) 보다 많은 인원이다. 또 19일 서울 도심을 포함해 전국적으로 모인 95만명(서울 60만명, 지역 35만명)을 뛰어넘는 수치다.

경찰은 26일 오후 8시 현재 추산 인원을 발표하지 않았다. 앞서 경찰이 오후 7시10분 현재 추산한 서울 도심 집회 인원은 26만명으로 집계됐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6 20: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