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스노보드월드컵- 소치 동메달리스트 맥모리스, 남자부 우승

마크 맥모리스
마크 맥모리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스노보드 남자 슬로프스타일 동메달리스트 마크 맥모리스(캐나다)가 국제스키연맹(FIS) 스노보드 월드컵 빅 에어 경기에서 우승했다.

맥모리스는 26일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에서 열린 2016 FIS 스노보드 월드컵 빅 에어 남자부 결선에서 184.75점을 기록해 1위를 차지했다.

10명이 출전한 남자부 결선은 1∼3차 시기를 벌여 성적이 좋은 두 차례 시기 점수를 더해 순위를 정했다.

맥모리스는 1차 시기에서 90.25점을 받았고 3차 시기 점수 94.50점을 더해 총점 184.75점의 성적을 냈다.

남자부 2위는 막스 패럿(캐나다)이 178.00점을 기록했고 라이언 스타슬(미국)은 177.25점으로 3위에 올랐다.

세계 1위의 '묘기'
세계 1위의 '묘기'(평창=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26일 오전 강원 평창군 알펜시아에서 열린 국제스키연맹(FIS) 스노보드 월드컵 빅 에어 여자 결선에서 우승을 차지한 오스트리아 안나 가세르가 멋진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2016.11.26
cityboy@yna.co.kr

여자부 경기에서는 안나 가세르(오스트리아)가 180.75점으로 여유 있게 정상에 올랐다.

줄리아 마리노(미국)가 157.00점으로 2위, 케이티 오메로드(영국)는 156.75점으로 3위를 각각 기록했다.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스노보드 여자 슬로프스타일에서 우승한 제이미 앤더슨(미국)은 124.25점으로 결선에 오른 6명 가운데 5위에 그쳤다.

이 대회는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의 2016-2017시즌 첫 번째 테스트이벤트로 열렸다.

다음 테스트이벤트는 12월 16일부터 사흘간 강원도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열리는 국제빙상연맹(ISU) 쇼트트랙 월드컵이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6 16: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