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알리안츠생명, 1천870억원 유상증자…매각 초읽기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중국 안방보험으로 매각이 예정된 알리안츠생명이 독일 알리안츠그룹으로부터 1천87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받는다.

25일 생명보험협회에 따르면 알리안츠생명은 지난 16일 이사회를 열고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유상증자는 주당 50만원의 보통주 37만4천주를 발행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이번 유상증자는 지난 4월 중국 안방보험이 독일 알리안츠그룹과 한국법인 인수 계약을 체결하는 과정에서 정해진 합의사항을 이행하는 것이다.

당시 알리안츠그룹은 안방보험 측에 인수·합병(M&A)이 이뤄지기 전 자본확충을 약속한 것으로 알려졌다.

알리안츠생명은 지난 9월 합의사항 중 하나였던 인건비 절감 차원에서 노사 합의로 단체협약을 개정한 데 이어 이번 유상증자까지 결정, M&A 준비를 대부분 마치게 됐다.

이에 따라 안방보험으로의 인수 작업도 초읽기에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

안방보험은 지난 8월 금융위원회에 대주주 적격성 심사를 신청하는 등 인수 절차를 밟고 있다.

sncwoo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5 14: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