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골드만삭스, 대성산업가스 2조4천억원에 매각 추진"

2014년 지분 68% 4천715억원에 매입
뉴욕증권거래소의 골드만삭스 로고 [AP=연합뉴스 자료사진]
뉴욕증권거래소의 골드만삭스 로고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윤구 기자 = 골드만삭스가 한국의 주요 산업용 가스 생산 업체인 대성산업가스를 20억 달러(약 2조4천억 원)에 팔려 한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4일(현지시간)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대성산업가스의 지배지분을 보유하고 있는 골드만삭스는 사모펀드나 한국의 복합기업, 글로벌 산업용 가스 경쟁업체 등을 포함한 잠재적 인수자들에게 이 회사의 재무 정보를 보냈다고 이 소식통은 말했다.

그는 골드만삭스가 대성산업가스 전체에 대한 입찰을 조건으로 걸었다고 덧붙였다.

골드만삭스는 대성산업가스 매각으로 큰 수익을 올릴 것으로 보인다. 골드만삭스 컨소시엄은 2014년 7월 대성합동지주로부터 대성산업가스 지분 68%를 4억 달러(4천715억원)에 인수했었다.

대성산업가스는 반도체나 디스플레이 공장에서 쓰이는 산소나 질소를 포함한 산업용 가스를 생산한다. 주요 고객사로는 LG디스플레이가 있다.

대성합동지주는 건설과 부동산 분야로 사업을 무리하게 확장하다 자금난에 빠져 골드만삭스에 지분을 팔았다.

소식통에 따르면 이 회사는 골드만삭스의 지분을 되살 수 있는 옵션이 있었지만 이를 행사하지 않고 회사의 전면 매각을 위해 골드만삭스와 협력하기로 했다.

kimy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5 11: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