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스노보드월드컵- 이민식·최준하, 예선 15·19위로 탈락(종합)

스노보드 월드컵
스노보드 월드컵스노보드 월드컵
(평창=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25일 오전 강원 평창군 알펜시아에서 열린 국제스키연맹(FIS) 스노보드 월드컵 빅 에어 경기에 출전한 선수가 멋진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2016.11.25
hak@yna.co.kr

(평창=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이민식(17·청명고)과 최준하(20·백석대)가 국제스키연맹(FIS) 스노보드 월드컵 결선 진출에 실패했다.

이민식은 25일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에서 열린 2016 FIS 스노보드 월드컵 빅 에어 남자 예선 1조 경기에서 1차 시기 68.75점을 받아 1조 선수 27명 가운데 15위에 올랐다.

이 대회는 남자부 출전 선수가 2개 조로 나뉘어 예선을 치러 각 조 상위 5명이 26일 열리는 결선에 진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민식은 1차 시기에서 공중에서 세 바퀴를 도는 더블콕 기술에 성공해 높은 점수를 받았으나 2차 시기에서는 25.50점에 그쳤다.

1, 2차 시기 가운데 더 높은 점수가 자신의 점수가 된다.

최준하는 1차 시기에서 15.25점으로 부진했으나 2차 시기에서 49.25점으로 만회하며 예선 19위로 대회를 마쳤다.

2조에서 경기한 김경욱(16·창원중)은 1차 시기 16.50점으로 28명 가운데 26위에 머물렀다.

예선 1조에서는 세바스티앙 투탕(캐나다)이 96.75점으로 1위에 올랐고 타일러 니컬슨(캐나다)이 91.75점으로 2위를 기록했다.

로완 컬타스(영국), 레드먼드 제라드(미국), 빌리 모건(영국)이 3위부터 5위까지에 오르며 결선에 합류했다.

2조에서는 다르시 샤프(캐나다)가 94.00점으로 1위를 차지하는 등 크리스 코닝, 라이언 스타슬(이상 미국)이 2, 3위에 올랐다.

마크 맥모리스와 막스 패럿(이상 캐나다)이 4, 5위로 결선에 합류했다.

26일에는 여자 예선과 결선, 남자 결선이 열린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5 13: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