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세종도서 문학·아동 분야 500종 선정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은 '2016년 세종도서 문학나눔' 분야 500종을 선정해 25일 발표했다.

이번에 선정된 세종도서에는 장석주의 '일요일과 나쁜 날씨' 등 시집 135종, 정유정이 쓴 '종의 기원' 등 소설 76종, 성석제의 '꾸들꾸들 물고기 씨, 어딜 가시나' 등 수필 111종, 노희경의 '디어 마이 프렌즈' 등 평론과 희곡 15종이 포함됐다.

또 아동과 청소년을 위한 도서 163종도 세종도서로 뽑혔다.

세종도서 선정 작업은 지난해 8월 1일부터 올해 7월 31일까지 발행된 초판 문학도서 2천731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문학평론가, 작가, 도서관 관계자 등 전문가 59명이 현장심사 결과와 수요자 추천 등을 고려해 최종 선정했다.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은 종당 1천만 이내로 구매해 49만8천여 부를 공공도서관과 작은도서관, 사회복지시설 3천600여 곳에 보급할 예정이다.

세종도서 목록은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홈페이지(www.kpipa.or.kr)와 세종도서 온라인시스템(bookapply.kpipa.or.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psh5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1/25 10: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